본문 바로가기

HOME > 커뮤니티 >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글 보기
항목 내용 항목 내용
[이데일리]20년간 2000회…소극장 스테디셀러 뮤지컬 다시 무대에 조회수 : 26 / 추천:4 / 2017-12-12

 

 

뮤지컬 '사랑에 관한 다섯 개의 소묘' 
지난달 17일 동양예술극장 3관 개막 
박소연 음악감독 합류 신곡 추가·편곡

 

 

PS17120800373.jpg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대학로 대표 소극장 뮤지컬 ‘사랑에 관한 다섯 개의 소묘’(위성신 작·연출)가 20주년 기념공연으로 지난 11월 17일부터 서울 종로구 동양예술극장 3관에서 공연하고 있다.

1996년 연극으로 출발한 ‘사랑에 관한 다섯 개의 소묘’는 10대부터 60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세대의 사랑 이야기를 5편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엮은 작품이다. 20년 동안 2000회 이상 공연한 스테디셀러 뮤지컬이다. 

여관방 혹은 모텔이라는 한정된 공간을 무대로 이야기를 펼친다. 선배를 짝사랑하는 대학생, 결혼식은 지긋지긋한 노처녀 노총각, 아내를 잃고 그리워하는 남편, 사고를 치고 도망친 남편과 그를 찾아 나선 아내, 50년 전 첫사랑과 아름다운 황혼의 삶을 꿈꾸는 노신사 등을 주인공으로 사랑의 따뜻함을 전한다.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만큼 많은 배우들이 작품을 거쳐 갔다. 초연 멤버였던 라미란은 민충석과 함께 전라도 부부로 호흡을 맞춰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줬다. 내년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는 이봉련도 2005년 이 작품으로 데뷔했다. 올해 ‘페스카마-고기잡이배’로 2017년 서울연극제 연기상을 수상한 유승일, 연출가로 주목 받고 있는 이지수도 출연했다. 

이번 20주년 기념공연에는 박소연 음악감독이 합류한다. 기존 성시현 작곡가의 음악에 새로운 곡을 추가하고 편곡도 다시 했다. 배우 하성민·이하준·최원석·최은석·조영임·장혜리·김은아·이보라 등이 출연한다. 내년 2월 11일까지 공연한다.

 

 

원문 링크 :  http://www.edaily.co.kr/news/news_detail.asp?newsId=02200886616156552&mediaCodeNo=257&OutLnkCh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