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커뮤니티 > 언론보도
언론보도
게시글 보기
항목 내용 항목 내용
참신한 소재의 SF창작뮤지컬이 온다, '어나더 어스' 3월 트라이아웃 공연 조회수 : 16 / 추천:7 / 2020-01-28

2020012801001815200117531.jpg

2019년 CJ문화재단 '스테이지업 뮤지컬' 선정작 '어나더 어스'(연출 윤상원)가 오는 3월 7일부터 3월 15일까지 대학로 동양예술극장 2관에서 트라이아웃 공연을 펼친다.

 새로운 형태의 한국형 SF 창작뮤지컬 '어나더 어스'는 2019년 CJ문화재단 '스테이지업 뮤지컬' 공모사업에서 리딩 공연으로 첫 선을 보였다. 이번 트라이아웃 공연은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통해 이루어졌다.

2098년 미래의 지구, 원인불명의 바이러스가 창궐하면서 수많은 인간이 목숨을 잃는다. 주인공 노아는 바이러스를 해결할 신약실험에 자원하고, 동료이자 연인인 조슈아와 스승인 사이먼 박사의 행적을 추적한다. 노아는 조슈아가 남긴 단서들을 찾게 되고 놀랍게도 '또 다른 지구(another earth)'라는 지구의 쌍둥이 행성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노아는 람과 의기투합해 외부 행성으로 가는 방법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데….

'노아'역에 실력파 배우 김대웅을 비롯해 천체물리학자가 되어 새로운 행성을 찾는 '조슈아'역에 김지유, 노아와 함께 하는 '람'역에 박한근, 문성일, 노빌리움의 집사 로봇으로 인간보다 인간을 더 이해하고 있다고 믿는'홍키'역에 주태윤이 캐스팅됐다.

데뷔 13년 차 뮤지컬 배우이자 필명 '신천옹'으로 활약 중인 주민진은 리딩 공연 때부터 창작진과 함께 해왔고, 각색을 담당했다. 연출 윤상원, 음악감독 이한밀, 극작 김재민, 해나, 작곡 해나 등 스태프의 열정과 기량이 어우러져 극의 완성도를 높인다. 획기적 소재에 새로움을 가미한 연출과 무대, 그리고 실력파 배우들의 라인업을 갖춘 SF뮤지컬 '어나더어스'는 이번 트라이아웃을 계기로 창작 뮤지컬 시장에 새 바람을 몰고 오겠다는 각오다. 

 


 김형중 기자 telos21@sportschosun.com

 출처: 스포츠 조선